일상


상무지구 젓가락 스테이크집을 가봤습니다



이번에는 스테이크를 먹고싶어서

검색해봤는데 스테이크 치고는 저렴해서

근처 스테이크집을 가봤습니다.




이곳인데요

케쥬얼하게 친구들끼리 연인끼리 많이 오더군요

보통 스테이크가 썰어서 먹는데

여기는 깍두기처럼 썰어져서 나옵니다.

그래서 젓가락 스테이크인가 봅니다


일단 먹기에는 편하네요






메뉴를 보면 스테이크가 비싸봐야 14000원 이네요 헐~

보통 싼곳 가도 일인분에 2만원정도는 하던데요





다른 특이한 메뉴가 많네요


오늘은 이중에

부채스테이크와

만조까르보나라 파스타,

카프레제셀러드를 주문했어요


메뉴 이름만 봐서는 뭔지 잘 모르겠지만

싸다 보니까 막 시키게 되네요




일단 매우 깔금하게 밑반찬 나오네요 ㅋ




먼저 카프레제셀러드가 나왔습니다.

생모짜렐라 치즈와 토마토를 같이 먹으니

그 맛이 오묘하게 맛있네요^^





두번째로 만조까르보나라 파스타가 나왔습니다.

음.. 파스타는 그럭저럭 하네요

보통 마트 등 어디를 가나

주 메뉴는 싸지만

사이드 메뉴는 비싼경우가 많죠^^


이 파스타가 그런것 같습니다 ㅋ




마지막으로 부채살 젓가락 스테이크가 나왔습니다.

푸짐하게 보이네요


먹어보니 스테이크가 완전히 익혀서 나옵니다.

그래서 취향에 따라 별로인 사람도 있을듯 하네요

저같이 ㅋ


그냥 포크로 찍어먹으면 됩니다

가격대비 먹을만 하군요



가볍게 부담없이 지인들이랑 오기 좋은 식당 같습니다.




역시 우리는 싹다 비우지 않으면 식당을 떠나지 않습니다 ㅋ

배부르게 먹고왔네요





ㅋ 재밌는 문구가 있어서 찍어봤어요

뭔가 자부심이 있나봅니다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