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

nunno.net 의 뉴코란도 수리일기 총 7편 입니다.

도색 위주로 작성 하였으나 마무리를 못해 아쉽지만, 마무리 하며 종합 정리합니다.

각각 클릭하시면 해당 페이지로 이동 합니다.


1. 뉴코란도 사이드스탭 파손 복구 퍼티작업 DIY [http://nunno.net/200]

2. 뉴코란도 몰딩백화 도색 DIY [http://nunno.net/208]

3. 뉴코란도 본넷 도색 DIY 망함 [http://nunno.net/207]

4. 뉴코란도 도색 DIY  본넷 도색편 [http://nunno.net/210] <-현재페이지

5. 뉴코란도 시그널램프 교체 및 일부판도색,몰딩 유광도색 DIY [http://nunno.net/214]

6. 뉴코란도 DIY수리 -4륜조절 TC모터 손보기 [http://nunno.net/220]

7. 뉴코란도DIY일기 - 그릴하고 앞범퍼 부분도색 [http://nunno.net/224]



뉴코란도 도색 DIY  본넷 도색편



꼭 해보고 싶어서,결국 자제쇼핑을 저번주에 마쳤습니다.

택배 3박스.

구성품은 아래와 같습니다.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286sec | F/2.2 | 0.00 EV | 4.2mm | ISO-32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5:09:19 15:16:29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214sec | F/2.2 | 0.00 EV | 4.2mm | ISO-32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5:09:19 15:20:34





1. 스프레이건은 블루버드라는 중국산 저렴한 제품인데, 사실 군대있을 때 차량도색을 해본 경험이 있어 몇가지 기본 툴들은 알고 있습니다.

블루버드라는 제품은 사실 그 당시 후끼를 처음 만질 때, 한 2-3가지 종류가 있었는데 그중에 저 블루버드 제품이 제일 좋았던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냥 제일 좋은 느낌이 나기에 비싼건줄 알았습니다.

어쨎든 다시 그 제품을 만날 수 있다니 감회가 새롭습니다.

통 셋트로2만원 조금 안하는 가격


2. 에어건은 싸기에 그냥 청소용으로 구매 3-4천원


3. 보쉬 센더기 - 이걸 구매할까 망설이다 힘들것 같아 구매하였는데 지출의 큰 몫을 합니다.

샌딩용으로 사용하고 나중에 폴리싱으로도 쓰는 듯 하여 그냥 눈 감고 구매 해 봅니다.

9만원 정도


4. 소켓렌치 셋트 - 집에 이게 없어 하나 저렴한걸로 구매하였는데 막상 받고보니 무지 막은 크기 제품...

다른것보다 꺽이는 관절 있는 제품을 고르고 고른건데, 이상하게 12인치 복스알만 없습니다...;;

12인치 잘 쓰는 크기 아닌가 싶은데 11인치 13인치 이렇게 넘어갑니다...ㅜ_ㅜ 1만3천원정도


5. 스크립퍼 - 이건 이번 도색용 도구는 아니라 계속 가지고 싶었던 툴이었습니다..;ㅎㅎ

이건 전선을 해당 크기 구멍에 넣고 당기면 전선 피복이 깔끔히 벋겨내는 그런 툴인데, 끝으머리는 펜치처럼 집을 수 있기도 하고,

사실 그 작은 주둥이 팬치 기능이 필요해 덤으로 구매 4천워 정도


6. WD-40 - 오래된 차는 볼트 풀다가 머리가 부러지기도 합니다... 일단 잘 안풀린다 싶을 때 볼트 부분에 뿌려준 후 다시 시도하면 혹시모를 위험을 감수 할 수 있지 않을까....4천원 정도


7. 고무해라 - 이건 예전에 레드퍼티 살때 한번 사두었는데 잃어버려 다시 구매 1천원 정도


8. 샌딩페이퍼 - 보쉬 샌더기에 붙여 쓸 요량이었는데 쓰는데는 문제가 없었지만 보쉬의 에어홀과 구멍 위치가 틀립니다... 다음엔 그걸 한번 더 보고 구매해야 할듯 합니다.

소량으로 5장씩만 구매  5장들이 2천원 정도.


9. 희석자 - 이건 위에 페인트 도료들 사는 곳에서 많이 샀다고 보너스상품으로 선택해서 고른 제품입니다.

이거 있으면 눈금이 표시되어 있어 10:1 경화제같은걸 희석할 때 양을 쉽게 젤 수 있어 매우 유용합니다.

그리고 캔 딸때 지렛대로도 쓰고 희석할 때 젓기 용으로 쓰고 참 용도가 훌륭합니다. (공짜상품)


10. 도료 - 자동차 페인트 -  이게 좀 비쌉니다. 소분해서 1L짜리샀는데 5만원이 조금 넘는 가격...

차량페인트는 모델별로 가격이 가지각색인데 이건 보통 가격 이었습니다.

비싸면 리터에 7-8만원도 하고 가장 기본적인 흰색이나 검정 같은 우레탄 계열 베이스도 싸게해도 리터에 3-4만원 입니다.

올도색까지 염두하고 있는데 저 1L짜리로 본넷과 옆구리 한판하고 대략 30%양이 남은 듯 한데 올도색할 땐 한통 내지 2통까지 더 사야 할 판입니다.

보통 얼마나 들여 올도색에 베이스코트를 얼마나 쓰는지는 모르겠으나 대충잡아도 3리터 이상은 쓰지 싶습니다.

그럼 페인트 가격만 15만원이 넘는데........;;


11. 도료 - 신나류 - 신나는 락카신나, 우레탄 신나를 4L씩 샀다 가격차는 락카가 2천원정도쌌으며 우레탄이 1만5천원 정도..

우레탄은 베이스코트 희석하거나 다른 제품 희석 할 때 희석제 용이며, 락카는 보통 희석 할 수도 있지만, 희석보다는 후끼건 청소등으로 쓸 요량입니다..

4L면 넉넉합니다.


12. 도료 - 프라서페 - 이것도 4L(아니 정량이 3.6~7 리터  인듯) 가격은 4만원 조금 넘게..

프라서페 맘껏 칠할 수 있습니다. 프라서페 잘 칠해놓기만 해도 무지 이쁘답니다 ...


13. 도료 - 클리어코트 - 경화제까지 4L양이라 팝니다..  4-5만 사이..

클리어코트는 탑코트 맨 마지막에 광을 내주는 역활.. 빤딱빤딱하게 만들어줍니다.

마지막 도색에 이걸 쓰면서 이뻐지는 모습은 정말 아름답습니다.




이렇게 재료비만 공구류에 13만원정도

도료 류에 17만원 정도

합이 30만원 정도 들었습니다.. -0-

그런데 올도색하려면 베이스코트를 더 사야 하니 여기에 10만원정도 더 올라갈 판이니, 어림잡아 도색다이로도 40만원이 훌쩍입니다..

물론 샌더기 같은 기본 장구류에 과잉 투자가 들어가긴 했지만 그래도 DiY도색을 하더래도 어느정도 정석으로 시도해 보고 싶었기 때문에 그냥 투자라 생각하고 미친 척 진행 하기로 합니다.

도료를 좀 싸게 구매할 수있다면 좋을텐데 방법은 잘 모르겠습니다.



그렇게 기본 준비를 마치고 수술 준비에 들어 갑니다.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775sec | F/2.2 | 0.00 EV | 4.2mm | ISO-32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5:09:19 15:20:59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1130sec | F/2.2 | 0.00 EV | 4.2mm | ISO-32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5:09:19 15:21:05


일단 최근 망작의 상태 그대로 비교를 위해 전사진을 찍어둡니다.


제대로 해보고 싶어서 본넷도 분해 합니다.

혼자 했는데 미치는 줄 알았습니다.

혼자서는 본넷 들지 말자고 생각합니다.


분해 해서 간이 책상위에 올려두고 샌딩을 해보았습니다.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590sec | F/2.2 | 0.00 EV | 4.2mm | ISO-32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5:09:19 17:21:04


생각만큼 샌더기의 성능이 시끄럽고 맘에 들지 않습니다..

그려려니 하고 열씸히 깝니다.



후끼건에 푸라서페 액을 넣고 뿌려줍니다.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2.2 | 0.00 EV | 4.2mm | ISO-32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5:09:19 18:14:04



이 느낌이 참 좋습니다....

서페 후 물사포질을 살살 한 후에 깨끗한 도장면....

그냥 저대로도 이쁘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표면이 굉장히 매끄럽고 부드럽습니다.

참 좋다..ㅎㅎ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2.2 | 0.00 EV | 4.2mm | ISO-4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5:09:19 18:16:20





베이스 도료는 요즘의 티볼리에서 나오는 댄디블루라는 컬러를 골랐습니다.

그냥 돌아다니다 본 색이 이쁘기도 했지만 도료 가격도 중하 가격이라 쓸만하다 생각했습니다.

블루계열을 원하기도 했기에 선택 했는데 좀 너무 진한 블루라,,,

블루라는 티가 썩 나지는 않는다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15sec | F/2.2 | 0.00 EV | 4.2mm | ISO-5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2015:09:19 18:47:25




이거 한번 칠하고 나니 어둑해집니다..

환경이 되질 않아 확인도 잘 안됩니다.

그날은 차를 포기하고 형과 치맥을 후 내일 마무리 하기로 맘을 잡습니다.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sec | F/2.2 | 0.00 EV | 4.2mm | ISO-1250 | Flash fired, auto mode | 2015:09:19 19:00:02





역시 이번에도 이렇게 일어났습니다.

PANTECH | IM-A870S | 1.1mm | ISO-0 | 2015:09:20 09:07:01




샌더기 모양으로 돼지꼬랑지 처럼 흠을 타고 울룩울룩 올라옵니다.

어쩌겠나 다시 해야지.. 초심으로.

PANTECH | IM-A870S | 1.1mm | ISO-0 | 2015:09:20 09:07:13



위 부분은 까내고 그냥 칠해볼까 했는데 찜찜 해서 다시 서페 도포.

PANTECH | IM-A870S | 1.1mm | ISO-0 | 2015:09:20 13:39:17



다행히 이번엔 올라오질 않았지만, 페인팅을 잘 못 하여 깔끔하지 못합니다.

PANTECH | IM-A870S | 1.1mm | ISO-0 | 2015:09:20 14:15:36





하다하다 작업이 어려워 저렇게 새우고 크리어작업을 합니다.

하....


영 마음에 들지 않는데,, 그날 힘쓰기 싫어서 그냥 본넷 마무리 하고 다른 판을 해보기로 합니다.

오렌지필?~?? 그런거 몰라요! ! 

PANTECH | IM-A870S | 1.1mm | ISO-0 | 2015:09:20 15:00:25



본넷 우편 조각.... 저 부분을 손댄 이유는 한쪽에 손상(오래된 퍼티가 깨짐) 되어 작업을 하기로 했습니다.

일부분 퍼티를 하고 프라서페 도포 후 막 베이스를 뿌린 상태..



PANTECH | IM-A870S | 1.1mm | ISO-0 | 2015:09:20 13:39:09

PANTECH | IM-A870S | 1.1mm | ISO-0 | 2015:09:20 14:15:32



이건 클리어까지 완료 후 마스킹을 때고 기존면과 비교 해 보았습니다.

생각보다 색 차이가 큽니다...


기존컬러는 브릴리언트블랙 이라는 컬러명인데, 펄이 조금 보이는 검정색이고 새 도장면은 댄디블루..

햇빛에서 봐야 블루라는 색이 있구나 싶은 컬러....

티볼리 저 색 볼땐 이뻤는데, 이렇게 보면 뭔가 아쉽습니다.



PANTECH | IM-A870S | 1.1mm | ISO-0 | 2015:09:20 14:59:34

PANTECH | IM-A870S | 1.1mm | ISO-0 | 2015:09:20 14:59:45




요건 좌 배미러인데, 도장이 벋겨져 있어 이것도 때어내고 도장을 해보았습니다.

이건 작기도 하고 복잡해서 대충 작업 해주었는데



PANTECH | IM-A870S | 1.1mm | ISO-0 | 2015:09:20 13:39:28

PANTECH | IM-A870S | 1.1mm | ISO-0 | 2015:09:20 15:00:37



이렇게 총 3군대를 도색 해주고 마무리를 하였습니다.


본넷, 앞우측 판, 좌백미러...



오늘 한 본넷도 사실 때지 않고 했으면 작업의 3`40 %는 힘을 아낄 수 있었겠다 생각합니다.

본넷 때는 데에, 본넷쇼파 분리방법을 몰라 이부분에서 이태우며 시간을 엄청 허비해 버렸습니다.

그리고 옮기는 과정, 재조립 하는 과정.... 다시 생각해도 힘이 듭니다..

혼자서 했다는 게 장하기 까지 합니다.


PANTECH | IM-A870S | 1.1mm | ISO-0 | 2015:09:20 15:01:51


이렇게 주말에 걸쳐 한 작업을 마무리 합니다.


앞으로 해줄곳은...

앞좌측판, 문짝 좌우, 뒷트렁크좌우,뒷문, 천정, 우백미러..


일단 다음 판은 때어내지 않고 가릴때 가려주고 샌딩 -> 서페 까지의 기본 과정을 쾌속으로 진행하여 베이스와 클리어를 쉽게 진행해 보려 합니다.

대충 1/3 마무리라 생각하고 하루 하루 총 2회 더 투자 하여 올도색으로 마무리 할 까 합니다.


1 0
  • shin 2018.09.20 09:41 신고    

    노력이 대단하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