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




상무지구 옛날흑두부청국장 먹고옴



오늘은 청국장이 먹고 싶어서

이곳저곳 검색했는데..

정말 청국장 맛있는곳은 너무 멀고

가까운 상무지구에서 그냥 해결했네요

옛날흑두부청국장이란곳을 갔습니다.




가격도 그러거럭 싼것같고,

집앞이라 그냥 갔어요

옛날흑두부청국장 규모가 상당하네요




음 일단 메뉴를 살펴봅니다.

비싼것도 많지만

오늘의 주 목적은 청국장이라

7000원 이면 상무지구쪽 음식가격에 비해

가격도 적당하네요





여러메뉴가 있네요 ㅋ

뭐.. 다변화를 해야겠죠;;




일달 깔끔하게 나

옛날흑두부청국장은 밥을 비벼먹고,

청국장은 비벼먹거나 떠먹는 방식입니다





청국장이 나왔습니다.







맛은 담백하니 그럭저럭

괜찮네요

저는 솔직히 그럭저럭이었지만

같이 먹으러온 와이프는 맛있다고 하네요





요렇게 밥을 일단 비비고,




청국장도 떠먹고 ㅋ

사진으로는 그냥 보통 두부 같지만

간판대로 흑두부네요

살짝 시컴시컴 합니다




맛있게 비워가고 있는 중





오늘도 역시 초토화 ㅋ


네 이상

상무지구 옛날흑두부청국장 이었습니다





0 0